투병중인 목회자 가족 위로 – 사회복지부, 정옥균 목사 등

0
2

투병중인 목회자 가족 위로

사회복지부정옥균 목사 등

 

총회 사회복지부(부장 신재철 목사)에서는 5월 28일 총회 회의실에서 실행위원회를 소집하고 투병중인 김우규 목사 등 5개 교회 목회자 및 가족에게 위로금을 전달키로 했다.

 

전북노회 김우규 목사(전주 CCC 대표)는 뇌종양 진단을 받고 서울 삼성병원에서 뇌수술을 받은 뒤현재 전북대병원에서 항암 및 방사선 치료를 병행하여 받고 있다김 목사는 향후 재활치료를 받아야 할 상황이나 지금까지 수술비로 많은 비용이 지출되었고 치료비로 많은 비용이 지출되어야 할 예정이어서 전국교회의 관심이 요구되고 있다.

 

또 수원노회 박종일 목사는 지난 2월 교회 공사 중 낙상으로 어깨 회전근막이 심하게 파열되는 사고를 당했다약 4시간에 걸친 수술은 성공적으로 끝났지만 3개월 이상의 입원 및 재활치료가 필요한 실정이다교회재정이 열악재활치료비를 감당하기에 어려움이 있어 전국교회의 도움이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

 

사회복지부는 이밖에 전국 목회자 탁구대회를 개최하던 도중 뇌경색으로 쓰러져 입원 치료중인 경기서노회 정옥균 목사어깨뼈 마모로 수술 및 치료중인 북서울노회 안효정 목사의 사모와 암수술과 치료를 받고 있는 경기북노회 장귀복 목사의 사모에게도 위로금을 전달하기로 결정했다.

 

 

  _사회복지부.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