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낮은 자리에서 섬기는 임직자 되길 – 채석포교회, 장로 등 임직식 거행

0
6

더 낮은 자리에서 섬기는 임직자 되길 
채석포교회, 장로 등 임직식 거행

 

 

_채석포교회.JPG

 

충남노회 채석포교회(최용태 목사)에서는 11월 19일 채석포교회 본당에서 장로, 권사 등 임직감사예배를 드렸다. 

 

이날 예배는 최용태 목사의 인도로 신철호 목사(안디옥교회)의 기도에 이어 충남노회장 조효환 목사가 ‘장로직’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이어진 임직식은 서약과 기도, 악수례, 공포로 진행됐으며 방연식 목사(온양서부교회), 이재철 목사(본향교회), 최창옥 목사(충화제일교회)의 권면, 전관영 목사의 축가, 조효환 목사의 축도로 모든 순서를 마쳤다. 

 

이날 임직식을 통해 이동복 씨가 장로에 장립됐으며 이정자, 손미숙, 가경자 씨가 권사에 취임, 김금엽 씨가 명예권사에 추대됐다. 또 이날 은퇴식에서 가정로 집사가 은퇴했다. 

 

최용태 목사는 임직자들에 대한 바램으로 “무엇을 하던지 먼저 주님께 영광될 것인지를, 교회와 교우들에게 유익이 되는지를 생각하며, 더 낮은 자리에서 섬기는 직  분자들이 되기를 소망한다”고 밝히고 또 교우들에게 “임직자들을 존경하며, 화합하여 주님의 뜻을 이루어 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