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합신 총동문회 수련회 – 2월 24일부터 평창 켄싱턴 플로라호텔

0
4

2014 합신 총동문회 수련회

2월 24일부터 평창 켄싱턴 플로라호텔

 

  _총동문회.JPG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 총동문회(회장 홍문균 목사)는 오는 2월 24()부터 26()까지 2박 3일동안 강원도 평창군 진부면 소재 켄싱턴 플로라호텔(033-330-5000)에서 2014년도 합신 총동문회 수련회를 개최한다.

 

오늘의 목회 위기 어떻게 극복할 것인가?’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수련회는 합신 동문과 가족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합신 정신을 이어가고 교회를 갱신하며 교단을 섬기기를 다짐한다.

 

강사로는 박영돈 교수(고신신대원), 조성돈 교수(실천신대), 조병수 교수(합신), 김용봉 목사(신석교회), 김원광 목사(중계충성교회), 박남숙 권사(남서울은혜교회)가 말씀을 전하게 된다.

 

자세한 일정을 보면 24(오후 2시 입장식을 시작으로 오후 3시 개회예배를 드린다.

 

이어지는 포럼에서는 박영돈 교수가 목회 위기에 대한 전망에 대해조성돈 교수가 미래 목회에 대해 각각 주제 발표한다.

 

변세권 목사의 사회로 진행되는 패널 토의는 강사 외에 허태성 목사정봉채 목사최덕수 목사 등이 패널리스트로 나선다.

 

저녁 예배는 김용봉 목사가 말씀을 전하며 기도회와 분과별 1차 미팅이 이어진다.

 

수련회 2일째는 김원광 목사가 말씀을 전하는 오전 예배에 이어 분과별 2차 미팅 및 사모세미나가 마련된다.

 

오후에는 각 기수별 시간으로 기별 식사 및 교제의 시간이 준비되며 저녁 집회는 조병수 합신 총장이 칭의와 성화라는 주제로 말씀을 전하게 된다.

 

수련회 마지막 날 오전 조병수 합신 총장의 칭의와 성화’ 2번째 특강에 이어 합신 동문의 목회 성찰 및 호소를 갖고 목회 위기를 어떤 방향으로 헤쳐 나갈지 함께 의논하는 시간을 갖는다.

 

한편총동문회는 2월 10일 서울 반포 수라온에서 총동문회 2014년도 제1차 기별대표회의를 소집하고 수련회 제반 일정을 점검하는 한편동문 회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하기로 다짐했다.

 

동문회 임원 및 각 기수 대표자 등 총 30여명이 모인 가운데 진행된 이날 모임에서 총동문회장 홍문균 목사는 열정과 신앙의 우정을 함께 나눌 합신 총동문 수련회에 여러분을 초청한다면서 이번 수련회는 동문 개개인이 주강사가 되어시대적 목회 상황을 함께 고민하고함께 주님앞에 우리의 나약함과 어리석음을 아뢰며동문들의 불꽃 속마음을 함께 담아내는 수련회가 되도록 열심으로 준비하겠다참여해 주심으로 힘을 모아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총동문회 총무 이영래 목사는 수련회 참가자에게 선물을 드릴 예정이며수련회 최다 참석 기수는 시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 및 문의는 합신 총동문회 홈페이지(www.hapshin.or.kr), 수련회 진행에 대해서는 총무 이영래 목사 (010-4311-2102), 등록에 대해서는 서기 오창렬 목사(010-7603-0815)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