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성된 종으로 인정받는 임직자 되기를 – 예수사랑교회 집사, 권사 등 임직식 거행 

0
3

충성된 종으로 인정받는 임직자 되기를 
예수사랑교회 집사, 권사 등 임직식 거행 

중서울노회 예수사랑교회(조덕래 목사)는 9월 28일 예수사랑교회 본당에서 
하나님의 은혜 가운데 임직 감사예배를 통해 집사 장립과 권사취임 및 명예
권사를 추대했다. 

임직감사예배는 1부 예배, 2부 임직식, 3부 축하 순으로 진행됐으며 1부 예
배는 조덕래 목사의 인도로 파주시찰장 김태흥 목사의 기도, 허 순 목사의 
성경봉독에 이어 중서울노회장 최석범 목사가 ‘착하고 충성된 종아’란 제목
으로 말씀을 전했다. 

최석범 목사는 “충성된 종은 △청지기 의식 △신뢰 의식 △섬김의식을 갖추
어야 한다”고 말하고 특히 “교회의 작은 일에 목숨 거는 사람이 필요하
다”며 “작은 것을 크게 보고 최선을 다하는 자들이 되어 주님 앞에 설 때 잘
했다 칭찬받는 충성된 일꾼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진 임직식에서는 나평강 씨가 명예안수집사에 장립됐으며 황삼진, 조범
구, 박영동, 원욱성, 조형진 씨가 집사에 장립됐다.

또 유자란, 문영애, 유금희, 김옥경, 문영옥, 손성숙 씨가 권사에 취임했
다. 

축하 순서는 헤세드 중창단의 축가와 장귀복 목사의 임직자에게 권면, 조병
수 합신 교수의 교우들에게 권면에 이어, 박종언 합신총회 총무의 축사, 김
종성 장로의 감사헌금 기도, 이재문 장로의 인사 및 광고, 증경노회장 김학
규 목사의 축도로 모든 예배를 마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