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체성 확인 기회 돼” 교직자 수련회 주관 – 최칠용 교육부장 인터뷰 

0
4

“정체성 확인 기회 돼”
교직자 수련회 주관 
최칠용 교육부장 인터뷰 

“이번 수련회를 통해 정체성을 다시 한 번 확인하고 앞으로 바른 목회를 
어떻게 할 것인가 방향을 확인하는 기회가 됐습니다”

총회 교직자 수련회를 주관한 총회 교육부 부장 최칠용 목사는 2년전 장신
측과 합치면서 합신 교단의 정체성 확인이 필요한 시점이 왔다고 교육부에
서는 판단, 그런 점을 염두해 두고 강사 선정을 비롯한 여러 프로그램을 준
비해 왔다고 밝혔다. 

최 목사는 또 “대회 장소가 경주여서 참석하는데 있어 거리도 상당히 되고 
애로 사항이 많았을 터인데도 불구하고 많은 분들이 참석해 주셔서 감사드
리며 특히 여러 교회에서 많은 후원을 해 주신 것과 대회가 깔끔하게 진행
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신 것에 감사드린다”면서 전국의 목회자와 직분자에
게 감사를 표했다. 

최 목사는 아쉬운 부분으로 교직자 수련회라는 간판이 무색하리만큼 장로
를 비롯한 직분자들의 참여도가 떨어졌다면서 “내년에는 많은 직분자들이 
참석해 함께 은혜받고 동질감을 느끼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또 숙소 배정 등 대회가 원활하게 진행 될 수 있도록 참석자들이 좀 더 일
찍 예약해 줄 것과 예약을 했더라도 부득이하게 참석이 어려워지면 미리 전
화 연락해 줄 것을 요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