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교회, 성산교회 건 다뤄  남서울노회 임시노회

0
17

대림교회, 성산교회 건 다뤄 
남서울노회 임시노회 

남서울노회는 3월 14일 주은혜교회당(홍문균 목사)에서 임시노회를 열고 현
안을 처리했다. 

이날 대림교회 엄원규 목사 시무 사면 및 임시목사 청빙 청원을 허락했다.

또 겨레의교회(류정희 목사)의 교회 위치 변경 및 다사랑교회로의 교회 명
칭 변경을 허락했다. 

성산교회(박병천 목사)의 교회 폐쇄 허락 청원과 교단 탈퇴의 건은 정기노회
전까지 권면위원을 두어 권면하기로 했다. 권면위원으로 석일원, 한익수, 전
채성 목사를 선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