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빛편지] 숲의 합창_박부민 편집국장

0
50

숲의 합창

 

각자의 자리
밝거나 그늘진 곳
누군 앞 누군 뒤
누군 살짝 숨은 듯 옆에서
여럿이 혹은 둘이나 혼자
서로 너무 멀지는 않게
숲 향기에 꿈 모아
오늘도 함께 하늘을 보네
동그란 화음 잔치
햇덩이를 만드네
아, 흰옷 입은 친구들
너와 나, 우리들

 

        박부민 국장  nasaret21@hanmail.net